목요일, 10월 29, 2020

2016 신진건축사 대상 선정

국토교통부대한건축사협회가 공동 주최하고 국가건축정책위원회가 후원하는 ‘2016 대한민국 신진건축사대상’ 수상자가 선정되었다.

최고상인 대상 수상자로는 한보영 건축사(종합건축사사무소 이한)가, 최우수상은 정우석, 조한준 건축사가 선정되었으며 우수상은 남기봉, 유종수, 전상규, 정웅식, 홍광택 건축사가 선정되었다. 올해로 4회째를 맞는 대한민국 신진건축사대상은 잠재력 있는 신진 건축사 발굴 ․ 육성을 목적으로 만 45세 이하 건축사를 대상으로 시행되고 있다.

지난 5월에 공고하여 6월에 접수 받은 올해 공모에는 총 38명의 유능한 신진건축사들이 지원하여, 1차 서류심사와 2차 현장심사 등 엄격한 심사과정을 거쳐 최종 8명이 수상자로 선정되었다.

leehan
하동 두 마당집+정금다리카페-이한건축사사무소, 사진:윤준환

대상 수상자인 한보영 건축사(종합건축사사무소 이한)는 자연과의 조화, 전통적 내․외부 공간의 연결, 주변 경관을 고려한 재료선택과 마당을 통한 배치계획이 탁월한 점과 신진의 열정과 노력이 높이 평가 받았다. ‘하동 두 마당집+정금다리카페’는 주변 환경을 잘 활용하여 자연과의 조화를 이루고 내․외부 공간 연결이 탁월하게 계획되었으며, 시공 과정에 작가의 노력이 돋보였고, 주변 경관을 고려한 재료선택과 마당을 통한 배치계획이 탁월한 작품이다.

theplus
갈무리출판사 [뿔]-(주)건축사사무소 더함, 사진: 류인근

최우수상 수상자인 정우석 건축사(건축사사무소 공장)의 경우, 작은 부지에 두가구를 독립적으로 수용하는 프로그램과 건물의 볼륨과 비례감이 적정하고 제한된 부지에 주거공간을 충분히 실현하였다.또 다른 최우수상 수상자인 조한준 건축사 (㈜건축사사무소 더함)는 협소대지의 해석, 휼륭한 마감 처리, 좁은 공간을 효율적으로 활용한 세심한 설계로 신진다운 시도를 선보였다. 선정된 대상 및 최우수상(3점) 수상자에게는 국토교통부장관상이, 우수상(5점) 수상자에게는 대한건축사협회장상이 수여되며, 10월말에 시상식 및 전시회가 개최될 예정이다.

About MasilWIDE

Architecture Communication Compan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