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요일, 6월 25, 2019

A Journey to the Modern Seoul City Wall 「도성일관」展

한양도성박물관 특별전 ‘도성일관 都城一觀’을 2015년 11월 6일(금)부터 2016년 2월 14일(일)까지 한양도성박물관 기획전시실에서 개최한다.

이번 전시에서는 19세기 말~20세기 초 한국을 방문한 외국인들의 여행기 및 일제강점기 신문, 여행안내서, 영화, 대중음악 등 다양한 시청각자료를 적극 활용하여 근대 한양도성의 모습을 재조명하였다.

전시는 크게  ‘1.변화를 거듭한 한양도성’, ‘2.낯선 이들의 방문’, ‘3.관광명소가 된 한양도성’, ‘4.대중문화로 만나는 한양도성’의 총 4파트로 구성된다.

 

첫 번째 ‘변화를 거듭하는 한양도성’은 1928년 『동아일보』에 실린「구문팔자타령九門八字打鈴」내용을 바탕으로 제작한 <성문팔자타령> 애니메이션을 통해 한양도성의 변화를 흥미있게 전개한다.두 번째 ‘낯선 이들의 방문’에서는 1890년대를 전후로 다양한 사람들이 각자의 목적을 가지고 방문한 선교사, 여행가, 외교관, 동양학자 등이 남긴 여행기와 사진, 그림 등을 통해 당시 그들이 한양도성에 대해 받은 인상과 생각을 엿볼 수 있다.
세 번째 ‘관광명소가 된 한양도성’에서는 관광안내 팸플릿, 관광안내서, 관광엽서, 1931년 교토제일고등여학교 수학여행 영상 등 시각적 자료를 통해 관광 명소로 전락한 한양도성의 모습을 보여준다.
네 번째 ‘대중문화로 만나는 한양도성’에서는 유성기 음반과 영화를 통해 근대 한양도성을 소개한다.  도성이 등장하는 근대 대중가요를 들어볼 수 있다.
또한 1930~1950년대 영화 중 한양도성이 배경으로 나오는  <미몽>(1936년), <자유만세>(1946년), <서울의 휴일>(1956년), <지옥화>(1958년), <동심초>(1959년) 등의 영화를 통해 한양도성의 모습을 살펴볼 수 있다.

관심 있는 시민들은 누구나 무료로 관람이 가능하며, 관람 시간은 평일 오전 9시부터 오후 7시, 토․일․공휴일은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이다. 공휴일을 제외한 매주 월요일, 1월 1일은 휴관한다. 자세한 정보는 서울역사박물관 홈페이지www.museum.seoul.kr)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About MasilWIDE

Architecture Communication Compan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