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요일, 3월 4, 2021

[Interview] 2020 한국건축문화대상_준공건축물 우수상, 세별 브루어리

2020 한국건축문화대상

민간 부문

준공건축물 우수상, 세별 브루어리


설계자:
(주)와이케이에이치건축사사무소_상대정
시공자: 도시건축종합건설(주)
건축주: (주)세별지엔에프
위치: 경기도 파주시 월롱면 황소바위길

“파주 북서쪽 교외에 위치한 세별 브루어리는 대부분의 공장건축이라는 이미지에서 탈피하여 건축이라는 공간 속에 인간과 자연과 기계들 사이에서 새로운 의미를 부여하기 위해 자연을 닮은 건축을 구현하고자 노력한 흔적이 역력했다. 건축 당시 맥주제조공장의 용도가 아닌 다른 용도로 사용되어 계획된 건축 구도가 실현되지 못하고 어정쩡한 용도로 이용됨으로써 합목적성이 퇴색되고 있는 결과는 다소 아쉬웠다.”

– 심사위원 신만석

세별 브루어리

[수상자 인터뷰]

Q. 이 프로젝트에 대한 간단히 소개해달라.

와이케이에이치건축사사무소 : 파주시 교외에 제한된 예산 내에서 지역의 새로운 랜드마크로서 거대한 스케일의 기계를 수용함과 동시에 방문객들의 동선을 고려하여 디자인된 세별 브루어리는 제조시설은 1층에, 방문자의 견학/시음 프로그램은 외부정원과 2층 테라스 중정까지 연장되도록 설계됐다. 낙엽송 재질의 외벽과 정으로 쪼아진 입구공간, 코발트 안료를 넣은 노출콘크리트 벽은 계절과 시간에 따른 빛의 변화로 다양한 분위기의 반광과 그림자를 만들게 된다.


Q. 귀하의 건축철학이 이 프로젝트에 반영된 부분에 대해 듣고 싶다.

와이케이에이치건축사사무소 : 우리 회사가 추구하는 건축의 가장 중요한 요소는 “Timeless”다. 주어진 공사비와 공사기간, 건축주의 프로그램들 안에서 새로운 건축재료를 찾아 탐구하고 디테일을 푸는 방법이 우리의 비전에 가장 근접할 수 있다고 생각한다. 이번 프로젝트에서 우리가 찾던 새로운 재료와 공법이 도전적이었지만 시공사와 건축주의 배려가 이것을 가능하게 만들었다.

::이 인터뷰는 월간 건축문화 2020년 12월호(475호)
이달의 이슈 “2020 건축어워드”에 게재된 어워드 수상자 인터뷰 입니다.

(2020년 12월호 바로가기, 클릭)

About MasilWIDE

Architecture Communication Compan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