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요일, 3월 4, 2021

[Interview] 2020 한국건축문화대상_신진건축사부문 우수상, 정빌딩

2020 한국건축문화대상

신진건축사부문 우수상, 정빌딩


건축주:
정명애
위치: 서울특별시 성동구 서울숲2길

“정빌딩은 성수동 주택가에 위치한 약 33평 규모의 작은 대지 위에 3개 층의 근린생활시설과 옥상층에 1인 주거로 구성된 프로젝트다. 작고 일반적인 프로그램으로 건축적 이슈를 찾기 쉽지 않은 프로젝트임에도 불구하고 콘크리트의 물성을 응용한 물결 형상의 입면 계획과 유지관리를 고려한 디테일 계획의 완성도와 시공성이 우수하다. 정빌딩은 우리의 일상생활에서 흔히 지나치기 쉬운 가로에 잔잔한 활력을 불어넣는 작지만 의미 있는 건축물이다.”

– 2020 한국건축문화대상 심사평 중

정빌딩

[수상자 인터뷰]

Q. 건축가로서 한 번 수상할 수 있는 특별한 상인데, 수상에 대한 소회가 궁금하다.

엘케이에스에이건축사사무소_이근식 : 45세까지 한 번은 받고 싶었던 상인데, 이렇게 40세에 받게 되어서 매우 기쁘다. 상이 궁극의 목표는 아니나, 그래도 노력한 시간들의 가치가 피어나는 듯해서 행복하다. 건축인으로서의 행복과 건축주들의 행복을 궁극의 목표로 두고 앞으로도 좋은 작품들을 위해 매진할 것이다.


Q. 앞으로의 포부에 대해 듣고 싶다.

엘케이에스에이건축사사무소_이근식 : 이제 시작이라고 생각한다. 더 많이 연구하고, 공부하고 싶은 재료와 디테일이 있고, 좋은 건축주들과 끊임없이 교감하고 호흡하면서 가치있고, 의미있는 공간을 빚어내고 싶다. 그렇게 직업인으로서 소명의식과 장인정신을 가지고 하루하루 최선을 다하며, 또한 가족을 위해서 살아가고 싶다.

::이 인터뷰는 월간 건축문화 2020년 12월호(475호)
이달의 이슈 “2020 건축어워드”에 게재된 어워드 수상자 인터뷰 입니다.

(2020년 12월호 바로가기, 클릭)

About MasilWIDE

Architecture Communication Compan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