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요일, 10월 29, 2020

Tag Archives: Book

[BOOK] 집을 짓다: 건축을 마주하는 태도

[집을 짓다: 건축을 마주하는 태도] 저자  왕수 쪽수  368쪽 정가  22,000원 출판사  아트북스 [소개글] 중국인 최초이자 프리츠커 최연소 수상자인 건축가 왕수는 어떻게 ‘건축’을 마주할까. 이 책은 왕수의 건축수필집 또는 잡설집이다. 자신만의 …

Read More »

[BOOK] KACS_한국 설계공모 작품집 01, 02

책 <KACS_한국 설계공모 작품집>은 한 해 동안 국내에서 진행된 공공건축에 대한 설계공모가 담긴 책이다. 공공건축에 대한 공개공모가 증가함에 따라 참여하는 건축가들에게 참고가 될만한 기록의 중요성도 높아지고 있다.      #01 …

Read More »

[BOOK] 집을 읽다

[집을 읽다] 저자  고영성, 이성범, 김성우, 김동진, 임성필 쪽수  240쪽 정가  20,000원 출판사  시공문화사 [소개글] 이 책에는 건축가 4팀의 단독주택 설계 과정이 담겼다. 건축가들이 설계 프로젝트를 의뢰받는 순간부터 설계에 접근하는 …

Read More »

[BOOK] 등장하는 건축가들 2

[등장하는 건축가들 2] 저자  정림건축문화재단 쪽수  236쪽 정가  13,000원 출판사  마티 [소개글] 이 책은 정림건축문화재단의 건축 포럼 ‘두번째탐색’에 초대된 열 팀의 건축가와 나눈 토론과 인터뷰를 정리한 책이다. 기자의 취재 활동을 …

Read More »

[BOOK] 공간닥터 프로젝트 Vol.1

[공간닥터 프로젝트 Vol.1] 저자  전영상, 김동현, 김아연, 김영욱, 김정곤 쪽수  336쪽 정가  19,000원 출판사  학고재 [소개글] 서울주택도시공사는 취약계층에 임대주택 공급 및 주거복지 서비스 제공을 넘어 보편적 복지개념으로서의 ‘공간복지’를 도입하고 공가의 …

Read More »

[BOOK] 여러 생각 하나의 집

[여러 생각 하나의 집] 저자  최경숙, 고일두, 배기철 쪽수  180쪽 정가  16,000원 출판사  기문당 [소개글] 이 책은 노부모를 위한 시골에 집짓기를 관련된 세 사람의 3인 3색으로 구성한 이야기이다. 주택 한 …

Read More »

[BOOK] 플레이스메이커스

[플레이스메이커스] 저자  김정빈, 어반트랜스포머 쪽수  160쪽 정가  15,000원 출판사  픽셀하우스 [소개글] 이 책은 창의적인 나라, 네덜란드의 7가지 도시재생 프로젝트를 소개하며 도시를 만들어나가는 플레이스메이커들의 특별한 이야기들을 담은 책이다. 마침내 도시재생의 시대를 살게 …

Read More »

[BOOK] 마당 있는 집을 지었습니다

[마당 있는 집을 지었습니다] 저자  홍만식, 홍예지 쪽수  352쪽 정가  22,000원 출판사  포북(forbook) [소개글] 도시, 근교, 농어촌, 자연 등 라이프스타일을 바꾸는 [생활 마당]이 있는 단독 주택 이야기 “마당 있는 집에 살고 …

Read More »

[Book] 건축법용도·허가체크리스트 2017

『건축법용도·허가체크리스트』는 용도와 면적, 층수 등 건축법 및 관련법을 간결하게 요약정리하고, 설계단계에 따른 인허가 관련 흐름을 설명했다. 또 한 32개의 건축물용도를 체크할 수 있도록 구성하고, 건축법을 체크하면서 자주 접하게 되는 관련 …

Read More »

[Book] Manual of Section

건축 단면에 대한 핵심적 역사서이나 안내서로 단면이 무엇이고 어떤 역할을 하는 지에 대한 최초의 포괄적 분석을 한 서적이다. 단면의 유형의 종류와 이들이 어떻게 형태, 공간, 재료 그리고 프로그램에 영향을 끼치는지에 …

Read More »

2015 건축, 책을 묻다

建築 談論生産 集談 Program _ (사)새건축사협의회 / 2015 새건축사협의회가 2010년 최초로 기획한 후 여섯 번째를 맞는 담론생산을 위한 집담 프로그램인 “건축, 책을 묻다”는 중의적 의미가 있는 기획 프로그램입니다. 즉, ‘묻다’라는 …

Read More »

Book Review : 한국 현대건축 평전

한국 현대건축 평전 박길룡 저 학창시절, 외울 것이 빼곡한 역사책은 지루하기 그지없었다. 그런데 언제부터인가 누가 떠밀지 않았는데도 가끔씩 역사책을 들여다보게 됐다. 내가 어떤 사회에 살고 있는지, 그리고 어디쯤에 서 있는지, …

Read More »